blur

blur.co.kr | Blur Galleria | Blur Gallery | Family Gallery | Free Gallery | B&W Gallery | Review & Lecture | Freeboard | Guest Gallery |

글을 쓰실때는 상대방에 대한 정중한 예의와 배려가 필요합니다

제목: 7롤 찍어 사진2장???
이름: blur * http://blur.or.kr


등록일: 2004-10-28 13:28
조회수: 2241


기가막혀서,...


심신이 많이 지쳐있습니다.
이번주에도 전라도 출사가 약속되어있어서 떠나야 하는데
클럽의 총무를 맡고 있어 빠지지도 못하고 조금 심란합니다.
저번주 주산지와 절골가보니 애들데리고 많이들 오셨던데
난 뭐하나..하고 애들생각 아내 생각 많이했습니다
집사람을 열심히 꼬시고 있는데 같이 가주었음 한결 마음이라도 편할텐데
내마음 편하자고 억지로 식구들 데리고 가는것도 그렇고...

필름보고있자니 기가막히고..
이번주말 생각하자니 막막하고...
  -목록보기  
김종구
방영수님 심란하겠습니다.
사진은 마음대로 안되고 가족에게는 함께하지 못해서 미안하고 그나마 사진이라도 잘 나오면 견딜만 할텐데~사진에 미치다 보면 누구나 한번쯤은 겪는 일입니다.
용기를 가지고 열심히 하다보면 가족도 이해해주고 좋은 작품도 나올겁니다.
2004-10-28
15:54:49

[삭제]
blur
저같이 이런 심정 격어보셨겠지요.
7롤이나 찍었는데 마음에 드는 사진이 2장이라니..거것도 100% 마음에 드는것도 아니고..
하기사 이건 제 실력부족이나 탓할건 없습니다만 가족들 생각하면 참 마음이 안되었습니다.
아내도 이런 심정 이해는 해주는데 제가 너무 미안해서요.
이번 주말에는 꼭 가족과 함께 하는 출사가 되었음 좋겠습니다.
선생님..용기넣어주셔서 너무 감사드립니다^^
2004-10-28
16:03:00
onlykkang
맘에들지 않는다는것은 그만큼 눈이 높아져서 아닐까요?^^

다음에는 더욱 높아진 눈으로 장면을 포착하실수 있으실것 같습니다.....

그리고 120미리 7롤이면 디카컷수 생각하면 아무것도 아닌것 같습니다..ㅎㅎ

힘내세요....늘 좋은사진 구경하고 있습니다....^_^
2004-10-28
18:02:48

[삭제]
blur
눈이 높아졌다기보다도 눈으로 본 그곳 경치를 제대로 담아내지 못한것 같습니다.
그느낌마저 필름에 담아와야 하는데 느낌은 커녕 그림도 제대로 못담은것 같아요.
2004-10-28
18:14:21
김종구
주제가 넘은 이야긴줄은 모르지만
영수님 사진을 보니 대체로 순광,반순광으로 촬영하시는 경우가 많은것 같은데 물론 그런 광선에서도 좋은 작품이 나오지만 풍경 사진은 입체감을 살리려면 반역광,사광선을 이용하시는게 배경처리에도 도움이 되고 사진의 콘트라스트도 강조됩니다.
그리고 눈으로 본것과 결과물에 대한 어느정도 예측을 하시면서 촬영하시면 도움이 될것 같습니다.
특히 단풍사진은 반역광이나 역광을 이용하심이 더 좋습니다.
2004-10-28
18:58:04

[삭제]
blur
맞습니다 선생님 잘보셨습니다 거의 순광상태에서 찍습니다.
저의 사진에서 보면 거의 빛에의한 입체감은 없습니다,
아직까지는 색표현에 더 중점을 두고 촬영을 하기때문에 70%이상이 순광상태 촬영입니다.
제 고민이 여기에 있는지도 모릅니다.
돌아오는 일요일 마침 단풍촬영이 한번 더 있기때문에 조언 생각해서 시도해보겠습니다.
2004-10-28
19:29:45
yureka
흐흐 다양한 시도도 함 해보세요~~요리조리루 말이죠~~ ~~~흐흐..있는 것을 다른 시각에서 재 창조되는 느낌 그런거 말이죠 ^.^인물 찍을 사람 없으면 저 모델 될가요 (흑아니다 .. ㅠㅠ 누드가 않된다.)
2004-10-29
08:59:04

[삭제]
blur
머리아파오기 시작합니다..ㅋㅋㅋ
2004-10-29
11:28:33
yureka
흐흐 사진 이거 무지 머리 아푼거잔아요~~~
2004-10-29
13:41:19

[삭제]
:: 로그인 하셔야만 글에 대한 의견을 남기실수 있습니다. :: [로그인]
-목록보기  
번호 Category C 글쓴이 제목 등록일 추천 조회
60
한주사
 jingyo소오산에서 내려다본 일출(한려수도 삼천포대교 상공)  1 2004-11-22 14 2351
59
방영수
 콧물감기 몸살감기 그리고 무기력증까지..죽겠습니다.  6 2004-11-19 7 2207
58
방영수
 양심의 가책을 느끼는 사진  1 2004-11-19 11 2441
57
방영수
 18일(목요일) 저녁 8시30분에 중앙도서관 근처에서 차한잔 겸 미팅있습니다.  2 2004-11-18 6 2106
56
방영수
 사진에 있어서 나름대로의 원칙이 고집이 될 수 있다?  3 2004-11-18 10 1955
55
방영수
 니콘5ED 구해야합니다 ㅡㅡ;;  7 2004-11-17 12 1982
54
방영수
 아날로그의 향수 그리고 진한 사진의 맛  4 2004-11-17 9 2353
53
방영수
 FDI의 스캔 및 드럼스캔  6 2004-11-15 13 2356
52
한주사
 디카로 담은 13일 새벽 옥정호의 비밀(10-4)  2 2004-11-14 8 2174
51
blur
 실명으로 전환합니다. 2004-11-14 8 1859
50
blur
 유레카님의 "내가 바라보는 사진 이야기"  3 2004-11-13 13 2122
49
blur
 역광의 억새  1 2004-11-12 13 2244
48
blur
 사진기는 손에 쥐어져있는데 삶의 무게를 감당 못하겠습니다.  6 2004-11-11 9 2042
47
blur
 늦은밤 앉은뱅이 작은책상에 앉아??  3 2004-11-10 7 2061
46
blur
 라이카가 나의 손에 쥐어졌다.  5 2004-11-08 10 2434
45
blur
 오래간만에 갤러리를 훓어보고 나서..  5 2004-11-06 15 2224
44
blur
 일요일 새벽 우포갑니다 (핫셀클럽 모임)  2 2004-11-05 13 2243
43
blur
 역사상 가장 위대했던 락 500곡 2004-11-04 11 7685
42
blur
 금요일저녁 진짜 친구같은 친구들과 함께..  1 2004-11-04 11 1990
41
최준석
 대문 사진 겁나게 짠합니다..ㅋㅋ  2 2004-11-03 15 2362
40
blur
 마음  1 2004-11-02 10 2075
39
한주사
 경기도 수리산 해몰이(디카)입니다  1 2004-11-01 15 2354
38
blur
 백양사와 담양을 다녀와서.. 2004-11-01 4 2093
37
yureka
 11월 입니다..  2 2004-11-01 7 2076
36
blur
 10월 30일 백양사 출사 떠납니다(1박2일)  4 2004-10-29 10 2173
35
blur
 담배 한갑 커피세잔 그리고 불면의 밤  2 2004-10-29 7 2079
blur
 7롤 찍어 사진2장???  9 2004-10-28 14 2241
33
blur
 또 하루가 저물어 갑니다. 2004-10-28 10 1950
32
최준석
 주산지.....를 읽고..  1 2004-10-27 19 2437
31
한주사
 블러님 안녕하십니까?  8 2004-10-27 11 2212
-목록보기  -이전페이지  -다음페이지  
 1   2   3   4   5   6  
       
Copyright 1999-2019 Zeroboard / skin by DQ'Style 

Copyright ⓒ 2003-2005 www.blur.co.kr.  All rights reserved.